바로가기 메뉴
본문내용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태국 환율정보
현찰 살 때 35.98
장바구니

총 예상견적

0원(0바트)

오늘 본 상품

여행후기

제목 7박9일 후기입니다.
작성자 박종순 작성일 2018-08-25 11:07:40
내용








올해 3월 태초클럽을 처음 접하고 태초에서 프로모션 중인 푸켓의 2개 리조트를 예약하였습니다.

8월9일 대구에서 4시간을 운전하여 인천공항을거쳐 홍콩,방콕,푸켓을 대장정으로 푸켓의 센타라 카론에 입성하였습니다. 아시아나 마일리지가 있어 스타얼라이언스를 이용하는 바람에 2번이나 경유하는 타이항공을 이용할 수 밖에 없었는데 솔직히 어른이라면 크게 힘들진 않지만 11살 7살 아이에게는 좀 힘든 여정이었습니다.

하지만 센타라카론의 프로모션 가격대비 리조트내의 모든것은 너무나 훌륭하여 4박하는 동안 정말 잘 지낼수 있었습니다. 제일 좋았던 건 일단 리조트내 모든곳이 너무 붐비지 않고 항상 여유로왔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정문 바로앞의 상가들이 필요한것은 얼마든지 가까지 구할수 있다는 장점도 컷습니다.

나머지 3박을 위해 이동한 카타타니는 센타라 카론보다 등급이 높고 가격도 거의 배나 높았지만 솔직히 개인적으론 센타라 카론이 더 좋았습니다.

아이들이 물놀이를 좋아해 투어도 한번 않하고 맛사지도 한번밖에 받지 못했지만 어자피 휴양형의 묘미는 리조트내에서 게으름을 피우는게 제일 좋은게 아닌가 싶습니다.

아이들이 태어나기전 두번이나 푸켓에 왔었지만 그땐 책도 많이 읽고 해서 이번에도 책을 6권이나 가져 갔지만 2권밖에 읽지 못하고 돌아왔습니다. 아이들이 있으니 혼자 선베드에 누워 책읽는게 쉽지 않더군요

아무튼 우리나라 성수기에 가격대비 훌륭한 리조트와 붐비지 않은 비수기의 휴양지라는게 푸켓의 최대 장점인거 같습니다. 다행이 9일동한 마직막날 푸켓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쏟아진 스콜 말고는 비를 한번도 못본 행운도 있었네요

금년 여름 휴가는 태초클럽을 통해 멋진곳을 다녀와 감사드립니다.

답변
목록 글쓰기
로그인을 하셔야 작성이 가능합니다.